요즘 읽고 있는 책들..

요즘에는 지하철에서 PMP를 보는 습관이 되다보니 아무래도 부쩍 책 읽는 빈도가 줄었습니다.
게다가 주말에 도서관에 가는 일도 줄어들어서 점점 더 책을 안 읽게 되었죠.

책을 읽는 빈도가 줄다보니, 책 읽는 속도도 덩달아 느려졌습니다. 일례로, 예전에는 최소한 1~2주일에 한권정도씩을 읽어댔는데, 요즘에는 한권 한권 읽기는데 어려움을 느낍니다. 간혹은 난독증에 걸린것이 아닌가.. 싶을 정도로..

그나마 요즘 읽고 있는 책들..

실용주의 프로그래머
앤드류 헌트 외 지음, 김창준 외 옮김/인사이트

이 책은 워낙에 유명한 책이라서 뭐 따로 설명할 필요가 있을까요?
(얼마전에 포스팅한적 있지만) 하드웨어 하는 사람들은 소프트웨어 공학쪽 책을 좀 등한시하게 되는데, 사실 아키텍쳐보다 코딩보다 중요한것이 소스코드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팀웍을 이끌어내는 것이 아닐까 싶습니다.
이 책은 제목그대로 프로그래머에게 유용한 글이 많지만, 여러가지 금언들은 하드웨어 특히 프로세서 아키텍트를 지망하는 여러 엔지니어에게 너무나도 중요한 이야기들입니다.
“실용주의 프로그래머를 위한 팁”들은 회사의 책상 앞에 붙여놨답니다.
진리는 어디서나 통하는 법이거든요..

이 책은 벌써 읽기 시작한지 한 달이 넘었는데, 집에서 잠자기 전에만 읽고 있는 관계로 생각보다 진도가 안나가고 있는 책입니다. 이제야 한 2/3 정도 읽었으니 언제나 다 읽으련지…

소프트웨어 프로젝트에서의 리스크 관리
톰 디마르코 외 지음, 김준식 옮김/인사이트

이책은 회사에서 쉬는시간에 인터넷 대신 보고 있는 책입니다. 원제목이 walzing with bears인데요.. 책 표지의 그림이 바로 “곰하고 왈츠추는 그림”입니다. 내용을 보면, 리스크라는 곰과 약간은 두렵지만 즐거운 춤을 출수 있을 것 같습니다.
요즘 회사에서 이런 저런 답답한 일이 있어서 고른 책인데, 정말 최선의 선택입니다.
위의 실용주의 프로그래머가 약간 “설명서”와 같은 느낌인 반면에 이 책은 즐거움이 더 들어 있어서 좋습니다.
나중에 혹시라도 책을 쓴다면, 이렇게 풀어내기 쉽지 않은 내용을 쉽게 풀어낼 수 있는 사람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읽기 시작한지 1주 정도되었는데, 벌써 절반정도 읽은 걸 보니.. 오랫만에 좀 빨리 읽히는 책입니다.

삼인삼색 미학 오디세이 세트 – 전3권
진중권 원작, 이우일.현태준.김태권 글.그림/휴머니스트

이 책은 사실 실용주의 프로그래머를 사면서 같이산 “만화책”입니다.
사실 진중권씨라는 사람을 이런 저런 곳에서 많이 보았는데.. 일면 명쾌하고, 일면 좀 젠체하는 부분이 있었습니다.
이 사람이 신문 인터뷰에서 “나는 미학을 하는 사람이다”라고 말하는 것을 듣고, 이 사람이 하는 건 뭔지 참 궁금해졌습니다. 정석대로라면, 원서인 “미학 오디세이”를 봐야 겠지만, 제 전공상 그런 책을 읽으면 바로 다운될 듯 해서 나름대로 타협점으로 고른 책입니다.
(약간 부끄러운 이야기인데..) 회사 화장실에서만 읽은 책입니다. 내용은 화장실과 전혀 어울리지 않지만, 만화책이라 읽는 속도도 약간 빠르고, 큰일 보는 속도랑 비슷하기도 해서 읽게 되었는데.. 최근에 다 읽게 되었습니다.
세권중에는 1권이 가장 잘 쓰여준 작품 같습니다.
기대와는 좀 다르게 이우일씨의 2권은 기대이하입니다. 기대가 컸던지도..
(참.. 변비는 없어요.. ^^; 보통 1~2분 내에 끝난답니다.)

그러고보니, 새로 읽고 있는 전공책은 없네요..
헤너시/패터슨 아저씨 책을 두번째 보고 있지만.. 직업이 직업이다보니.. 특별한 일은 아니고..
그렇다고 메뉴얼 본걸 적을 순 없으니 말이죠.. ^^;

p.s.
참! 화장실용으로 괜찮은 짧막한 이야기책 뭐 없을까요?
말씀드렸다시피.. 화장실용 책을 다 읽어서요.. 리스크 관리를 읽자니 각 장마다 내용이 좀 길어서 변비의 위험이 생겨서요.. ^^;

p.s.
진중권씨 이야기하다보니.. 갑자기 진중권씨랑 토론중에 자신이 ‘피타고라스 정리 같은 걸 몇개나 만든 사람”이라고 자랑하던 아저씨가 기억나서 보니.. 젠장 그 정리/공식은 구글을 뒤져도 안나온다.. 오로그 그 아저씨 개인 프로필에만 있구만..

4 thoughts on “요즘 읽고 있는 책들..

  1. 만화책본 미학오디세이는 미학이아니라 거의 철학이더군요. 원본책은 좀 다를려나..

  2. 최근엔 집에서 애니만 보느라 책을 잘 안 읽어서;;
    음… 화장실에서 볼 책은 아니지만…
    실용주의 프로그래머를 재밌게 보셨다면…
    Art of UNIX Programming, 조엘 책, 그리고 해커와 화가 등을 추천합니다 ^^

    1. 화장실에서 볼 책은 확실히 아닌듯 하네요..^^;
      Art of UNIX Programming는 재미있을듯 하네요. 실용주의 프로그래머 보고 나서는 볼책으로 결정입니다. 🙂
      나머지 책은 이미 본 책입니다. 책 추천 감사합니다.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