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page를 새로 만들다..

Talmus:)님이 만들어주셔서 그 동안 잘 써오던  Blog 페이지가 있었건만.. 왠지 시들해져 버렸다..

내 마음대로 뜯어 고치길 좋아하는(그러나, 너무나 귀찮아서 그런일을 잘 안하는) 나로서, 동일한 곳의 동일한 형태에 오래 묶여 있었다는 것도 신기한 노릇이다..

하긴 사람냄새나는 곳이었으니..
이곳은 내가 배우고 알아가는 것들을 적어볼 예정이다..

자! 다시 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