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ndows 7과 Office 2010 Beta

Windows7 party 에서 windows 7 ultimate를 받아오고 설치한지는 상당한 시간이 되었습니다.
뭐, 이런 저런 평가를 빨리 내렸으면 더 좋았겠지만, 인간이 그렇게 바지런하지도 못할 뿐더러 집에서만 쓰고 있는 관계로 판단할 시간도 없고해서 J

여하튼, Windows 7 에 대한 평가는 한마디로 ‘기대 이상이다’라는 표현을 사용할 수 있는데(물론, 무료로 받아서 더 후한 평가를 하는 것일 수도 있지만..), 일단 속도가 빠르고, 인터페이스가 이쁩니다.

많이 이야기 된 부팅과 시스템 종료 시간은 물론이고, 약간 이상한 부분이긴 한데 대부분의 application의 lunching이 빠릅니다. (물론, 사양에 따라 다르긴 하더군요. 집에 있는 구형 노트북에서는 XP보다 느리더군요). 심지어 파일 카피 시간도 더 빠릅니다.

 

새로운 Windows7의 기능 중에 제가 많이 사용하는 것은

  • XP mode
  • Media Center

 

이 두 가지 인데, XP모드는 사실 뭐 VMWare보다는 좋지 않다는 평가가 많습니다만, 별다른 귀찮음 없이 가상 머신을 클릭 몇 번 만으로 설정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겠지요. (VMware 설정 후 OS 깔고 이런 거 귀찮지요 )

성능보다 편리함을 고려했을 때는 상당히 좋은 대안인 것이지요.

가상 머신이 가지는 기본적인 장점인, 호환이 잘 되지 않는 사이트에 갈 때(실은 전자 상거래 때 깔리는 수많은 active-x들과 이상한 active-x들 때문이겠지만..), 별 고민 없이 가상 머신 켜고, active-X 맘대로 깔고 나서 뭔가 이상해지면 가상 머신을 날리는 일을 하고 싶으신 분들께는 강력 추천기능.

 

두 번째로 이야기한 Windows Media Center.

이 역시 그 동안 많은 3rd party를 통해서 못하던 것은 아닌데, 이 프로그램을 알고 나서는 TV 카드의 원래 프로그램이 아닌 이 프로그램만 사용하게 되더군요.

TV 프로그램으로도 인터페이스 훌륭하고 프로그램 소개나 예약 녹화, 타임머신 기능 등을 소프트웨어적으로 구현해 준다는 장점이 있더군요.

 

그 외의 부분으로는 제가 자주 사용하는 cygwin의 경우 wnidow7을 위한 beta version이 있구요. 멜론과도 잘 돌고.. 뭐, MS 프로그램들이야 말할 것도 없고.

그 이외에 프로그램은 대부분 문제 없이 호환되더군요.

문제가 일어났던 부분은 오히려 인터넷 강좌(아.. 인터넷 강좌.. 사내 강좌 신청한 거 들어야 하는데.. 쩝..)를 위한 active-x가 제대로 안 돈다는 단점이 있었어요. 물론, XP mode로 해결하고 있지요.

 

두 번째로 Office 2010

으아악~!

설치하실 분 조심하세요. 다른 건 별로 문제 없는데 outlook 2007로 돌아가는 것이 아주 힘듭니다. 따로 설치 옵션을 주어도 outlook 2010을 수행해 버리면 outlook 2007이 사라지고, 해당 계정 정보도 업데이트되어 버립니다. 게다가 2010을 uninstall 시키고, outlook 2007을 복원시킨다 하더라도 메일함이 ‘더 새로운 버전에서 만들어졌습니다’라는 경고를 매번 봐야 합니다.

뭔가 다른 옵션이 있었겠지만, 우우~

이런 저런 시도를 하다가 자포자기 모드로 다시 outlook 2010으로 돌아갔습니다.

그렇다고 해도, outlook 2010의 기능이 나쁜 것은 절대 아닙니다. 아주 훌륭합니다. 단지 google calendar sync가 안 돌아서..

 

악평을 좀 늘어놨는데, 그 이외의 툴은 전반적으로 잘 되어 있습니다.

리본 인터페이스도 잘 정돈되어 있고, 전 사실 2010과 2007의 차이를 잘 모르겠더군요. 이런 저런 자잘한 것이 정비되어 있다는 점 이외에는 말이죠.

3 thoughts on “Windows 7과 Office 2010 Beta

  1. 지름신이 점점 가까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다른 것은 몰라도 안정성에는 불만이 없었는데 Windows 7이란 놈을 알고나서부터는 뻑나는 일까지 잦아졌어요. ^^; 요즈음 남는 시간에 취미삼아 안드로이드 앱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HelloWorld 만들어 놓고 혼자 좋아하고 있지요. VirtualBox 위에 새버젼의 Ubuntu를 올리고 Eclipse를 깔았는데…할 짓이 못되더군요. ^^; 머지않아 지르렵니다. 하하하

    1. O/S는 원래 주인의 마음을 잘아는 잘알지.
      정신없이 바빠서 쉬고 싶을때 죽어주기도 하고. ㅎㅎ
      근데, 뭐 좀 물어보고 싶은게 있는데, e-mail 좀 남겨줄수 있을꺼나? (비밀글로~)

  2. 헉…hpinmax@gmail.com 입니다. 실시간으로 확인을 하기 때문에 보내시면 제가 바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물어보고 싶은게 있으시다니 갑자기 긴장이 됩니다. ^^;

Leave a Reply